Research News

2016.03.23 14:35

학부 "나노화학" 수업 철학 및 강의 내용 소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요즘 대학교육은 산업 현장에서 필요가 없다라는 이야기가 신문지상에 자주 오르내립니다. 구체적으로 어떠한 이유에서 이런 소리가 나오는지에 대한 분석이 절대 부족한 상황에서 사람들은 미디어의 “Catch Phrase” 에 현혹되기 쉽고 이러한 주장이 진실이라고 쉽게 믿게 됩니다.

 

이 문제에 대하여 저는 누가 사회에서 성공적인 사람인가? 어떠한 자질을 가지면 소속된 사회에서 필요한 사람으로 인정을 받게 되는가?” 라는 질문으로 접근하고 싶습니다. 왜냐하면 대학교육이 별 필요가 없다고 주장하는 사람들은 기본적으로 신입사원을 자신들의 조직에 쓰일 기능을 가진 부속품으로 보는 시각을 견지하기 때문이고 학생 개개인의 성공적인 삶을 크게 염두에 두고 있지는 않다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위와 같은 논란이 존재하는 이유는 시대는 바뀌고 각 시대가 요구하는 기술적인 기능은 계속 바뀌게 된다는데 있습니다. 5년 전에 가장 첨단이었던 기술이 오늘은 구세대의 기술입니다. 그렇다고 해서 대학교육을 산업체가 원하는 기술 교육만으로 구성할 수도 없습니다. 나중에 기술의 주된 흐름이 바뀔 때 성공의 필수요소를 배우지 못하고 기능만 배운 사람은 반드시 도태되고 맙니다. 바로 여기에 교육을 담당하고 있는 교수들이 고민이 필요합니다.

 

흥미로운 점은 그 어떠한 시대에도 성공적인 삶을 누리는 사람은 있다는 것입니다. 위와 같은 문제가 산재해 있는 현대에도 그리고 미래에도 반드시 성공하는 사람은 나올 겁니다. 누가 그렇게 될까요? 답은 의외로 쉽습니다. 역사상 성공적인 인물이 갖춘 덕목을 보면 거기에 답이 있습니다. 1) 남들과 다른 진취적인, 창의적인 시각을 가지고, 2) 남들로 하여금 나를 돕게 하는 말재주와 글재주를 가지고, 3) 어지간한 어려움쯤이야 쉽게 견디고 돌파하는 추진력을 가지면 됩니다. 이러한 항목들을 자신이 평생을 바쳐 일을 할 분야에 적용하여 해석하고 자신을 그 분야에서 크게 부각시키려는 노력을 하면 됩니다.

 

유수의 대기업에서의 직무에서 (대기업이 아니라 창업을 하든 교수가 되는 연구원이 되든 마찬가지 입니다) 위 세 가지의 항목이 어떻게 적용될지 한번 살펴보지요.

1.    새로운 제품이거나 성능이 월등히 뛰어난 제품이 아니면 소비자는 움직이지 않을 겁니다. 창의적이고 진취적인 시각이 있어야 시장 전체를 읽을 수 있고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는 제품을 찾겠지요?

2.    새로운 아이템을 개발하려면 계획서를 작성하여서 고위 간부들을 설득하여야 합니다. 발표자료 작성 능력 (이것을 PPT 잘 쓰는 기술을 배우는 것으로 착각하기 쉬운데 기승전결의 논리전개법의 존재여부와 발표하고자 하는 내용을 얼마나 잘 채우느냐가 훨씬 더 중요합니다), 계획서 작성 능력 (글쓰기), 발표 능력 (말하기; 여기에 청중에 외국인이면 영어로 해야 할 테고 한국사람이면 우리말로 해야겠지요. 맥도널드에 가서 주문할 능력을 갖추어 주는 어학연수 정도로는 어림도 없습니다)을 발휘하여 기획을 성공시켜서 원하는 자금과 인적자원을 지원 받아야 합니다.

3.    실제 기획안을 성공시키기 위해서 많은 문제가 발생합니다. 원만한 사회성을 발휘하여 주변 사람들이 자신을 진심으로 돕게 하고 (남들에게 도움이 되지 않는 사람은 절대로 도움을 못 받습니다. 즉 능력이 없으면 인간 관계도 마찬가지로 깨어진다는 말입니다.) 부단히 자신의 기능적인 요소를 계발하여 수많은 기술적인 문제들을 해결하여야겠지요?

 

대학은 학생들이 미래에 겪게 될 모든 상황에 대한 준비를 해 줄 수는 없습니다. 그러나 어느 정도로 철저히 준비하여야 되는지에 대한 감각은 길러줄 수 있습니다. 이러한 감각을 철저히 길러낸 사람은 사회에 나가서 1년에 수십~수백억의 연봉을 받고 수많은 사람들에게 영향을 끼치는 일을 할 수 있습니다. 누구나 평균의 벌이를 하고 행복을 추구할 권리는 있지만 그렇다고 하여 우리 화학과 출신이 국가나 세계적인 기업의 정책을 결정하는 높은 위치에 가서 좋은 대접을 받는 것을 꿈꾼다 하여 나쁘게 이야기 할 필요 또한 전혀 없습니다. 요즘 산업계에서 많은 변화가 발생하고 있습니다. 핵심기술을 개발한 사람에게 실질적인 보상이 이루어지기 시작했고 아이디어를 사고 파는 시장도 열리고 있습니다. 아이디어 하나만으로 의사가 평생 벌어야 하는 금액을 1년에 버는 과학기술자에 대한 이야기가 심심치 않게 들려오고 있습니다. 지금이야 의대, 약대에 진학하는 것이 마치 유행과 같지만 10년 정도만 지나면 이 분야들에 종사하는 사람들이 몇 배로 늘고 실질 연봉도 확 줄게 될 겁니다. 특히 로봇공학 및 인공지능의 발전은 약사나 내과의사라는 직업을 아예 없애 버릴 수도 있습니다. 한때 불었던 IT 열풍 후 어떤 일이 있었는지 한번 보세요. 역사는 언제나 반복하고 있고 용기 있고 능력 있는 자는 언제나 성공해 왔습니다.            

 

 

 

이제 본론으로 들어가서 나노화학이라는 학부 수업에서 제가 추구하는 목표에 대해 이야기를 하고자 합니다.  

 

"나노화학"에서는 성공하는 연구자는 어떠한 과정을 통하여 연구 기획을 하고 수행을 하고 글을 쓰고 발표를 하는가?’ 를 반복하여 교육합니다. 나노라는 학문은 시작은 비교적 최근에야 (본격적으로 연구되기 시작한 것은 1990 년대 중반 정도 되지요) 되었지만 거의 모든 현대 과학기술의 중심에 서있는 기술 분야입니다. 그러므로 모든 이론이 정립되어 있지 않고 시시때때로 변화하고 새로운 발견들이 연일 쏟아집니다. 수없이 많은 정보를 검색하고 정리하고 핵심적인 요소를 파악하여 기획하여야 하는 현대의 산업체에 종사하는 사람들이 반드시 가져야 하는 덕목을 가르치기에 아주 이상적인 학문이라는 말입니다.  

 

교육에는 좋은 교재가 필요한데 나노라는 학문은 과학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저널들에 지속적으로 발표될 요소를 표함하고 있어서 수많은 좋은 논문들이 훌륭한 교재가 될 수 있습니다. 또한 많은 나노관련 전공 서적이 있습니다. 이들 전공 서적의 일부를 발췌하여 학생들에게 제공할 것입니다.

 

수업은 다음과 같은 과정을 거칩니다.

 

1.    먼저 전반부에 나노 및 현대의 융, 복합 학문을 이해하기 위한 기초적인 '용어'를 배우게 됩니다. 과학의 특정분야의 언어를 이해하는 것은 그 분야를 공부하는데 가장 필수적인 것입니다. 강의 슬라이드, reading materials 등을 통하여 학생들의 나노 분야의 어휘 실력을 증진시킬 것입니다. 아주 많은 단어를 배우지 않습니다. 50개 미만의 keyword 를 배울것입니다.

 

좀 더 구체적으로 설명하면

나노의 정의, 나노 크기를 가지는 물질들의 분류, 이들의 물질 특성, 이들의 응용에 대하여 배우게 됩니다. 여러분이 이미 많이 들어보았을 quantum dot, 나노입자, 탄소나노튜브, 그래핀, 반도체 식각 공정 등을 좀 더 자세히 배우게 됩니다. 또한 응용편에서는 현재 사회의 가장 큰 문제인 태양에너지 활용, 수소 생산, 연료전지, 암 정복, 생명연장, 질병 진단/치료, 환경 오염 감소 등의 분야 기술을 다루게 됩니다.

 

 

2.    그 다음 각 수강학생은 최근 1년동안 발표된 논문을 하나 정하여 (논문은 소위 High Impact 저널에서 찾아야 합니다. 저널 리스트는 Science, Nature, Nature Materials, Nature Nanotechnology, Angew. Chem. Int. Ed,  J. Am. Chem. Soc, Nano Letters,  Adv. Mater, Small  정도로 국한하고 있습니다. 이 때 발표하고 싶은 논문을 제게 가져오면 발표할 가치가 있을지 제가 조언을 합니다) 이 논문을 충실히 이해하고 관련 논문들을 찾고 발표자료를 만듭니다.  마찬가지로 발표자료를 만들 때는 제가 발표자료에 대해서 이런 저런 조언을 합니다.

 

지금 제 방에는 고려대학교 학부를 마치고 박사과정을 밟고 있는 학생들이 많이 있습니다. 여러분의 훌륭한 선배들이 여러분들의 1 1 멘토가 되어서 여러분들이 논문을 읽고 이해가 안 되는 부분에 대해 설명도 해주고 발표자료를 만드는 과정에 대해 조언을 해 줄 겁니다.

 

High Impact 저널에는 가장 성공적인 과학기술자들의 가장 뛰어난 생각과 성공적인 연구 수행 결과들이 실려 있습니다. 삼성, LG 같은 기업체에서 연구한 결과도 실리고 이러한 결과가 나올 때 회사의 명성을 높인 연구 담당자는 큰 포상도 받습니다. 훌륭한 사람들을 따라 하다 보면 자신도 훌륭해질 수 있습니다. 학생들이 지금부터 자신의 목표를 낮춰 잡고 대충 살면 훌륭해질 기회는 전혀 없습니다.

 

학생들은 일반적으로 소위 좋은 저널이란 무엇인가그리고 이런데 발표하는 것이 중요한가? 에 대한 이해가 전혀 없지요. 메이저 리그에서 안타 치는 것과 동네 야구에서 홈런왕 어떤 것이 더 좋은지는 학생들이 잘 아는데 정작 자신들이 일을 하고 빛을 발해야 되는 분야에서 어떻게 하는 것이 성공으로 가는 지름길인지를 모르면 참으로 답답한 일입니다

 

SciFinder Web of Science 같은 검색 엔진을 통하여 자신이 원하는 정보를 찾는 기술은 산업 현장에 가서도 필수적인 기능입니다.

 

3.    이러한 과정을 통하여 수강 학생은 자신이 선택한 주제에 대하여 완벽히 이해를 해 가게 됩니다. 마지막으로 발표 준비를 철저히 하여 발표를 하면 되고 다른 학생들의 질문에 적절한 대답을 하여야 합니다. 다른 학생들이 발표를 할 때는 자신이 청중이 되어 질문을 하게 됩니다. 이러한 일련의 반복 훈련을 통하여 성공하는 사람들의 생각 및 수행 방법을 몸소 체득하게 됩니다.

 

 

학부에서 배우는 다른 과목들과 아울러 나노화학의 교육내용은 여러분의 삶에 큰 도움이 되리라 확신합니다. 이 수업에서 여러분이 겪는 경험은 여러분의 전공 분야가 무엇이 되든 간에 공통적으로 필요한 능력을 함양하는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성공하는 과학기술자의 삶의 기술을 배우고자 하는 학생들을 언제나 환영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나노화학 실험실의 연구 시설/환경 부매니저 2017.09.11 97
공지 나노화학 실험실 연구 소개 웹관리자 2016.03.23 1415
17 나노화학 실험실에서 배출되는 석/박사가 가지게 되는 스펙 부매니저 2016.11.06 1621
» 학부 "나노화학" 수업 철학 및 강의 내용 소개 웹관리자 2016.03.23 1235
15 나노화학 연구실에 들어오면... 부매니저 2016.11.20 1074
14 성공적인 화학과 학부 과정을 위하여 (학부생들에게) 부매니저 2016.11.06 932
13 나노화학 실험실에서 추구하는 인재상: 차세대 리더 부매니저 2016.11.20 910
12 오아람, 양유진 2016년 BK화학사업단 우수논문상 수상 부매니저 2017.03.15 836
11 Small 논문 게재 확정 (윤동환 박사, 이재영 석사) 부매니저 2017.05.10 535
10 이광렬 교수 2017년 제 2회 석탑연구상 수상 부매니저 2017.05.15 468
9 ACS Nano 논문 게재 확정 (박종식) 부매니저 2017.06.06 451
8 [랩바이랩] 나노화학 연구실 인터뷰 (권태현) 부매니저 2017.07.19 335
7 권태현 박사 과정생, 2017년 재료화학분과 하계심포지엄 우수포스터상 수상 file 부매니저 2017.07.11 302
6 나노화학 연구실 화학세계 8월호 소개 file 부매니저 2017.07.27 299
5 김준 박사 과정생, 2017년 무기화학분과 하계심포지엄 우수포스터상 수상 file 부매니저 2017.08.03 249
4 Nanoscale 논문 게재 확정 (Nitin, 진하늘, 김병윤) 부매니저 2017.08.03 240
3 Adv. Funct. Mater. 논문 게재 (권태현, 황혜윤) 부매니저 2017.07.12 235
2 Nanoscale 논문 게재 확정 (김준, 진하늘) 부매니저 2017.09.12 93
1 ACS Nano 논문 게재 확정 (박종식, 권혁부) file 부매니저 2017.09.24 34
Board Pagination ‹ Prev 1 Next ›
/ 1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